<행복한 고양이 엽서> 만들기 

그 이천하고 삼백하고 일흔하고 첫번째



"이불 밖은 위험해!

그러니 사료는 이리 가져와주지 않겠는가?"



골목에서 만난 아갱이가

밥은 먹고 싶고 나는 무섭고

머리만 내밀고 어쩔줄 몰라하다가

애가 타는지 야옹야옹 부르기만 한다.





Blog: http://rara1733.tistory.com/

twitter: rara1733

FaceBook: rara1733@nate.com

Instagram: rara1733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
+ Recent pos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