<행복한 고양이 엽서> 만들기 

그 이천하고 사백하고 서른하고 아홉번째



날이 추워지니 잔뜩 웅크리고 식빵 굽는 고양이들이 보인다.

차가운 거리를 맨발로 걷다가 잠시 언발을 녹이는 중인가보다.


지나친 추위는 고양이 발을 수납하나보다.





Blog: http://rara1733.tistory.com/

twitter: rara1733

FaceBook: rara1733@nate.com

Instagram: rara1733

  1. 아앗! 너무 귀여워요!
    고양이는 언제봐도 힐링되네요ㅎㅎ
    눈요기 잘하고 갑니다~

+ Recent posts